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많이 본 뉴스
  1. 1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1)고려 현종과 나주②

    40만 거란군을 피해 개경을 나올 때 현종은 400㎞가 넘는 나주를 최종 피난처로 정하지는 않았다. …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2. 2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푸른 눈을 가진 광주의 어머니 서서평(엘리제 쉐핑, 1880…

    “이번 여행에서 만난 여성 500명 중 이름이 있는 사람은 열 명뿐입니다. 조선 여성들은 ‘돼지 할머니’ ‘…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3. 3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화순 적벽과 ‘방랑 시인’ 김삿갓

    ‘물이 줄어 산 높아진 적벽의 가을이여 동복천 어이하여 옛날 황주 닮았는가?’ 각양각색의 붉은 기암…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4. 4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화엄사 사사자(四獅子)삼층석탑

    -보수공사 7년 만에 대중에 공개- 사자 네 마리가 5년 만에 지리산 화엄사로 무사히 돌아왔다. 통…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5. 5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명의 허임(許任) 나주관아 노비, 어의(御醫)가 되다

    나주관아 노비의 아들이 조선 최고의 침의(鍼醫)가 됐다. 그의 저서 ‘침구경험방’은 우리나라 침구학 발전의 …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6. 6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나주 ‘장고분’ (長鼓墳) 어느시대 누구의 무덤인가?

    올해 초 나주 광주-강진 간 고속도로 건설 현장에서 앞은 네모지고 뒤는 둥근 형태의 ‘장고형(長鼓墳)’ 고분…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7. 7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걸리면 죽는다’…역병과의 사투

    최근 ‘오미크론’ 변이 발생과 코로나19 확진자 확산세로 코로나 사태의 장기화가 이어지고 있다. 4천…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8. 8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2)조선의 BTS 이날치와 국창 김창환②

    명창 임방울(林芳蔚, 1904-1961)의 외삼촌인 김창환(金昌煥)은 사촌 형 이날치(李捺致, 1820-18…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9. 9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2)조선의 BTS 이날치와 국창 김창환①

    한국관광공사의 한국 홍보 유튜브에 ‘범 내려온다’라는 영상이 올라가면서 ‘이날치’라는 밴드가 폭발적인 인기를…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10. 10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1)고려 현종과 나주①

    1010년(현종 2년) 12월 28일. 퇴임을 앞둔 노장 강감찬(당시 63세)과 상장군 지채문 그리고…

    #정사로 읽는 전라도 역사기행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