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많이 본 뉴스
  1. 1
    눈이 부시게 아름다워! / 주홍

    아름다움이나 사랑이라는 말이 상투적이라 쓰지 않으려고 해도 그 이상의 단어가 없다. 최근에 ‘눈이 부시게’라…

    #시론
  2. 2
    균형발전 3.0 지역활력정책과 이재명 / 김영집

    대한민국에 활력이 필요하다. 그 중 지역활력이 가장 필요하다. 지금 세계 경제는 성장률 둔화 추세고 …

    #시론
  3. 3
    [홍인화의 '5월이야기']시대의 어머니, 배은심여사

    영화 ‘1987’을 보고 울었다. 서럽게 울었었다. 억울해서 울었고 가여워서 울었다. 그리고 우리에게 민주주…

    #기고/칼럼
  4. 4
    경찰관의 형사책임 감면 법안 통과 / 조동빈

    지난 해 11월 인천에서 발생한 층간소음 흉기난동 112신고사건에 대해 모두들 알고 있을 것이다. 당시…

    #기고/칼럼
  5. 5
    오미크론 확산세 차단 먹는 치료제에 기대감

    광주와 전남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진정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경구용 치료제인 화이자사 팍스로비드…

    #사설
  6. 6
    동물들을 위한 ‘넛지’ / 최종욱

    재작년인가 몹시 추운 겨울 어느 날, 길거리의 홈리스에게 그의 점퍼를 벗어주고 소리 없이 사라진 어느 신사의…

    #기고/칼럼
  7. 7
    펀 시티 광주 1호 사업 ‘캐릭터 랜드’의 의미

    펭수는 즉흥적이고 통통 튀는 성격과 독특한 말투의 깨방정으로 어린이는 물론 성인까지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사설
  8. 8
    오미크론 급격 확산세 사적모임 잠시 중단을

    새해 들어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다. 흡사 브레이크가 없다. 신종 오미크론 변이가 심상치 않다. 설 연…

    #사설
  9. 9
    학동참사 이어 또…현대산업개발 책임 다해야

    광주시가 아파트 신축 중 외벽 붕괴 사고가 난 화정아이파크를 포함해 HDC현대산업개발의 모든 건축·건설현…

    #사설
  10. 10
    청년이 찾아올 곳인가, 떠나갈 곳인가 / 장초롱

    임인년 2022년, 검은호랑이의 해. 올해가 시작된 지 약 2주의 시간이 지났다. 2022년은 우리나라…

    #시론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