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쌈 채소’ 우엉잎, 건성 황반변성 예방 효과

2020. 11.24. 19:44:32

쌈 채소로 많이 먹는 우엉잎이 망막 손상을 억제해 건성 황반변성을 예방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한국식품연구원은 우엉잎이 건성 황반변성을 일으키는 망막색소상피에 쌓이는 노폐물의 축적을 막고 망막 손상을 억제한다는 것을 동물실험으로 입증했다고 24일 밝혔다.

황반변성은 눈 안쪽 망막 중심부에 위치한 황반부에 변화가 생겨 시력장애가 생기는 질환이다.

황반변성은 건성과 습성으로 나뉘며 이중 건성 황반변성은 망막 하에 황갈색 색소인 리포푸신을 포함한 드루젠이라는 물질에 쌓이며 노란 침착물이 보이는 것을 말한다.

식품연구원 식품기능연구본부 김민정 박사팀은 우엉잎추출물이 망막색소상피세포에서 A2E의 축적이나 A2E가 유발하는 세포 사멸을 억제해 건성 황반변성을 예방하는 데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

우엉잎추출물을 망막색소상피세포에 처리했을 때 A2E의 세포 내 축적을 34.9%, A2E에 의한 세포사멸을 39.9% 억제했다./연합뉴스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