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 재난쓰레기 5년간 8만5천t 발생
신정훈 “쓰레기 신속 수거 시스템 강화해야”
2022. 09. 28(수) 20:32 가+가-
태풍과 집중호우로 인한 해양 ‘재난쓰레기’가 최근 5년간 8만5천t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신정훈 의원(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이 28일 해양수산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7-2022) 태풍 등 재난으로 발생한 해양쓰레기는 8만5천t에 달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올해는 9천149t의 재난쓰레기가 발생해 3천360t을 기록한 지난해 대비 2.7배 증가했다.

2017년부터 발생한 재해 중에는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으로 인한 해양 재난쓰레기 발생량이 3만200t으로 가장 많았고, 태풍 ‘미탁’과 태풍 ‘힌남노’가 각각 1만4천615t, 9천59t을 발생시키며 뒤를 이었다.

5년 간 ‘지역별’ 재난 해양쓰레기 양은 강원이 2만7천320t으로 가장 많았고, 그 다음으로 경북 2만5천270t, 전남 1만6천306t 순이었다. 그간의 태풍, 집중호우로 인한 쓰레기 발생량은 강원, 경북 중심의 동해안권에 집중된 것으로 확인됐다.

신정훈 의원은 “태풍이나 집중호우는 직접적인 피해 뿐만 아니라, 막대한 양의 해양쓰레기를 발생시키며 환경에도 악영향을 주고 있다”며 “관계 부처간 유기적 연계를 통해 자연재해로 발생한 해양쓰레기를 신속하게 수거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많이 본 뉴스
  1. 1
    광주 산학연 ‘미래 모빌리티 산업혁신추진위’ 출범

    광주 제조업의 43%를 차지하는 자동차산업의 혁신을 위해 산학연이 머리를 맞댔다. 광주시는 28일 광주…

    #정치
  2. 2
    물 아끼면 내년 1월부터 요금 감면

    광주시의회는 28일 “조석호 의원이 대표 발의한 ‘광주시 수도급수 조례 일부 개정 조례안’이 본회의를 통과했…

    #정치
  3. 3
    지역 건설현장 ‘셧다운’ 등 피해 가중 현실화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총파업이 닷새째로 접어든 28일 지역 일부 건설현장에서 레미콘…

    #경제
  4. 4
    광주시-시의원 갈등 봉합 모드

    광주시 행정사무감사 과정에서 불거진 일부 시의원과 집행부 간 갈등과 관련, 정무창 의장과 강기정 시장이 나란…

    #정치
  5. 5
    임미란 “국립치의학연구원 유치 나서야”

    광주시의회 임미란 의원(더불어민주당·남구2)은 28일 제312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

    #정치
  6. 6
    道,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공급업체 모집

    전남도가 2023년 1월 1일 ‘고향사랑기부제’ 시행을 앞두고 답례품 공급업체 모집에 나섰다. 전남도는…

    #정치
  7. 7
    정책 홍보·정치적 입지 확장 ‘양수겸장’

    김영록 전남지사가 전국 ‘호남향우회’와의 접촉면을 넓히며 출향인 민심 잡기에 공을 들이고 있다. 실제 민…

    #정치
  8. 8
    尹대통령, 화물연대 업무개시명령 예고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오전 대통령실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화물연대의 집단 운송 거부 사태와 관련, “노사 법…

    #정치
  9. 9
    金지사 “가뭄 피해 선조치 후보고” 강조

    김영록 전남지사는 28일 2차 가뭄대책 상황보고회에서 “가뭄 장기화가 예상되는 만큼 현장 맞춤형 단계별 용수…

    #정치
  10. 10
    尹정부 ‘기회발전특구’ 본격 기치 올린다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우동기·이하 균형위)는 윤석열정부 지역균형발전정책의 핵심인 기회발전특…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