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고로 열풍로 온도제어 프로그램 개발
연료 절감·조업 안정화 기여…CO2 배출량 감축도
2023. 11. 29(수) 19:57 가+가-
광양제철소는 29일 “고로 열풍로(사진) 온도제어 최적화 프로그램을 개발하며 연료 절감과 조업 안정화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았다”고 밝혔다.

제철소의 심장이라고도 불리는 고로(용광로)는 쇳물을 생산하기 위해 풍구를 통해 뜨거운 바람을 지속적으로 공급받아야 한다.

1고로부터 5고로의 조업환경이 상이한 만큼 실조업 테스트를 통한 미세 조정으로 적정 기준치를 도출했으며 고로별 맞춤 제어기능 10건을 신규 개발·적용해 열제어 시스템을 최적화했다.

또 특정 열풍로의 축열저하가 발생했을 때 축열량을 빠르게 회복시킬 수 있는 최적의 압력과 혼합가스 열량을 도출해 풍온제어의 유연성을 높였다.

열풍로 설비는 고로조업과 직결돼 있는 만큼 이번 풍온제어 시스템 개발은 풍온 편차를 줄여 조업 안정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열효율 개선이 이뤄짐에 따라 혼합가스 사용량도 대폭 저감됐다. 광양제철소는 2024년 38억원 이상의 원가절감을 실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아가 CO2 배출량도 연간 1만2천t 이상이 감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150만그루의 나무가 흡수할 수 있는 탄소량과 동일하다.

이건우 광양제철소 제선부 대리는 “EIC기술부와 팀 동료들이 있었기에 이번 기술 개발에 성공할 수 있었다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설비 개선에 적극 참여해 광양제철소가 친환경 Green제철소로써 앞서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광양=양홍렬 기자
광양=양홍렬 기자
많이 본 뉴스
  1. 1
    민주 공천 후폭풍…광주·전남 탈당 ‘러시’

    광주·전남지역 더불어민주당 총선 후보 선정을 위한 경선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공천에서 탈락한 예비후보들의 …

    #정치
  2. 2
    광주·전남 주요대학 신입생 ‘정원 미달’

    광주·전남지역 주요 대학들이 학령인구 감소 추세에 따라 올해에도 신입생 정원을 채우지 못했다. 4일…

    #사회
  3. 3
    여당, 비례에 주기환·김화진 물망

    여당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국민의미래’가 4일 4·10 총선 비례대표 국회의원 후보 공모를 시작한 가운데 …

    #정치
  4. 4
    무안공항 8개 정기노선 뜬다

    올해 무안국제공항에서 국내·국제선 8개 정기노선이 운항한다. 전남도는 4일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정치
  5. 5
    이낙연 광주 출마 공식화…지역 총선판 파급 촉각

    새로운미래 이낙연 공동대표가 제22대 총선 광주 지역구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연일 이어지는 더불어민주당의 …

    #정치
  6. 6
    민주, ‘친문 구심점’ 임종석 잔류에 일단 안도

    ‘친문(친문재인)계’ 구심점인 임종석 전 대통령비서실장이 4일 더불어민주당 잔류 의사를 밝혔다. 서울…

    #정치
  7. 7
    대한민국 의료발전을 위한 제안 / 조생구

    총선을 앞두고 28차례나 복지부와 의사협회가 머리를 맞대고 의정협의회를 했지만 한 번도 의대정원을 거론도 않…

    #기고/칼럼
  8. 8
    ‘광주 초교 강당 작업자 추락사’…노동청, 중처법 적용 검토

    개학을 앞둔 광주 북구 한 초등학교 강당에서 추락한 60대 작업자가 끝내 사망하면서 노동청이 ‘5인 이상…

    #사회
  9. 9
    광주 늘봄학교 첫날…기대 속 웃음 ‘가득’

    “학교에서 아이들을 맡아준다니 안심되고 믿음도 갑니다. 다만 프로그램이 좀 더 다양해졌으면 좋겠습니다.” …

    #사회
  10. 10
    야권 비례위성정당 ‘더불어민주연합’ 창당

    더불어민주당을 포함한 야권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이 지난 3일 창당했다. 더불어민주연합은 이…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