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전남도, 유라시아 신시장 개척 잰걸음
수출기업 비관세장벽 해소 12일까지 인증 지원 참가 접수

2021. 03.08. 19:22:48

전남도는 8일 “신북방정책과 연계한 유라시아경제연합 신시장 개척을 위해 ‘2021 유라시아 신시장 해외인증 지원사업’ 참가기업을 오는 12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수출액 2천만 달러 이하인 전남 소재 중소기업 중 유라시아 지역에 수출을 바라는 기업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전남도 수출정보망 누리집(www.jexport.go.kr)에 온라인 신청하고 첨부 서류는 한국무역협회 광주전남지역본부로 제출하면 된다.

유라시아경제연합은 러시아를 주축으로 벨라루스,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아르메니아 등 5개국이 참여하고 있는 1억8천만명의 거대 시장이다. 정부의 신북방정책 핵심지역이다.

이 지역에 제품을 수출하려면 유라시아경제연합 통합인증을 얻어야 한다. 인증을 위해선 다른 국가와 달리 반드시 현지 법인이나 수입자의 신청이 필요하다. 이는 현지 법인이나 수입자가 없는 전남지역 수출기업엔 또 다른 비관세 장벽이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인증 취득을 지원할 현지 법인을 미리 선정해 유라시아경제연합 통합인증 취득을 바라는 도내 수출기업을 도울 방침이다.

이상진 전남도 국제협력관은 “전남 수출기업을 신북방지역 핵심인 유라시아 시장에 진출시키기 위해 2019년부터 시장개척단 파견 등 지속적인 마케팅을 펼쳤다”며 “인증 지원 사업으로 더 많은 도내 기업이 신북방지역으로 진출하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재정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