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남구, 남북 교류협력 사업 물꼬 튼다
오는 10일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협약…임종석 참석 예정

2020. 08.05. 20:04:12

광주 남구와 북녘 도시간 남북 교류협력 사업의 물꼬가 트일 전망이다.

남구는 5일 “한반도 평화 정착과 남·북의 지속가능한 교류협력 사업 추진을 위해 오는 10일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은 지난 2004년 설립된 통일부 산하 비영리 법인으로, 임종석 대통령 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이 이사장으로 몸담고 있는 단체다.

특히 6·15 공동선언의 정신을 바탕으로 남·북의 경제 및 문화 협력을 통해 한반도 평화 정착에 통일에 기여하기 위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업무 협약은 오는 10일 오후 3시30분 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리며, 이 자리에는 임종석 보좌관을 비롯해 김병내 구청장, 남구의회 의원 등 양 기관 단체 및 지방의회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남구와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은 이날 남과 북의 공동 번영과 시민참여를 기반으로 하는 지속가능한 교류협력 사업을 가장 이른 시일 내에 추진하기로 했다.

협력사업 분야는 인도 협력을 비롯해 농업 협력, 산림 협력, 보건의료 협력 사업 등이다.

남구와 북녘 도시간 남북 교류협력 사업을 위해 현 정부의 대통령 외교안보특보가 참여함에 따라 이 사업의 추진 가능성도 조만간 현실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임 특보의 경우 최근 경기도 화성시와 수원시, 강원도 고성군 등 남북 교류협력 사업에 큰 관심을 갖고 있는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연달아 업무협약을 맺으면서 북측 도시와 항구적 협력을 위해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다.

김 구청장은 “분단의 세월 속에서 찢기는 아픔도, 우여곡절도 많았다. 눈물로 얼룩진 남·북 관계도 성숙해 가고 있는 만큼 북녘 동포들과 손을 맞잡고 한반도 평화 증진과 통일을 위한 교류가 하루빨리 실현되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밝혔다./김동수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