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감금·협박·폭행한 조폭 영장

2019. 05.16. 19:15:47

돈을 갚지 않으면 섬에 팔아 버린다며 후배를 협박하고 폭행한 20대 조직폭력배에 대해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후배들을 폭행해 돈을 빼앗고, 빌린 돈을 갚지 않는다고 협박한 혐의(강도상해 등)로 조직폭력배 최모(26)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6일 밝혔다. 영광 지역 조직폭력배인 최씨는 지난해 9월 후배 A씨를 맥주병으로 위협해 1천200만원을 빼앗고, 돈을 돌려달라고 요구하는 후배를 프라이팬으로 마구 때려 다치게 했다.

지난 4월에는 200만원을 빌려준 다른 20대 후배 B씨에게 이자 포함 3천600만원을 갚으라며 차용증을 강제로 쓰게 하고, 섬에 팔아버리겠다고 감금하고 영광으로 납치하기도 했다.

당시 납치 신고를 받은 경찰은 공조 수사를 통해 B씨를 구조하고, 도주한 최씨의 행적을 뒤쫓아 지난 15일 광주 서구에서 검거했다./최환준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