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행불자 유골, 화순 20대 男 잠정 확인
80년 5월 실종…42년 만에 옛 광주교도소 매장 유골로
2022. 09. 26(월) 20:25 가+가-
<속보> 옛 광주교도소에서 발굴된 유골 262기 가운데 5·18 행방불명자로 잠정 확인된 인물은 평범한 20대 청년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와 5·18 단체 등에 따르면 신원이 잠정 확인된 해당 유골은 화순에 거주하던 만 23살 청년 A씨다.

여동생과의 유전자 검사(SNP·단일 염기 다형성)를 통해 99.9% 혈연관계가 확인됐다.

광주 충장로 한 음식점에서 종업원으로 근무했던 A씨는 1979년 9월 방위병 복무를 마치고 고향인 화순과 광주를 수시로 오가며 왕래해 왔다.

그는 5월 항쟁이 한창이던 80년 5월24일 오후 1시께 화순에서 광주로 넘어가 오후 11시께 처제를 만난 것으로 기록돼 있다.

그 사이 행적은 확인되지 않았다.

처제를 만난 그는 당시 충장로 또는 금남로를 뜻하던 ‘시내’에 간다며 길을 나섰다가 연락이 두절됐다.

큰아버지가 백방으로 찾아다녔지만, 행적이 묘연했던 A씨는 42년 만에 옛 광주교도소 무연고자 합장묘에서 발견된 유골 중 하나로 나타났다.

조사위는 유전자 분석을 교차 검증해 유골이 A씨라는 사실을 확정할 계획이다.

또 A씨가 사라진 24일은 계엄군이 시내에서 철수한 이른바 ‘해방 광주’의 시기인 점을 토대로 A씨의 사망 경위와 매장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안재영 기자
안재영 기자
많이 본 뉴스
  1. 1
    광주 산학연 ‘미래 모빌리티 산업혁신추진위’ 출범

    광주 제조업의 43%를 차지하는 자동차산업의 혁신을 위해 산학연이 머리를 맞댔다. 광주시는 28일 광주…

    #정치
  2. 2
    물 아끼면 내년 1월부터 요금 감면

    광주시의회는 28일 “조석호 의원이 대표 발의한 ‘광주시 수도급수 조례 일부 개정 조례안’이 본회의를 통과했…

    #정치
  3. 3
    지역 건설현장 ‘셧다운’ 등 피해 가중 현실화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화물연대)의 총파업이 닷새째로 접어든 28일 지역 일부 건설현장에서 레미콘…

    #경제
  4. 4
    광주시-시의원 갈등 봉합 모드

    광주시 행정사무감사 과정에서 불거진 일부 시의원과 집행부 간 갈등과 관련, 정무창 의장과 강기정 시장이 나란…

    #정치
  5. 5
    임미란 “국립치의학연구원 유치 나서야”

    광주시의회 임미란 의원(더불어민주당·남구2)은 28일 제312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 5분 발언을 통…

    #정치
  6. 6
    道,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 공급업체 모집

    전남도가 2023년 1월 1일 ‘고향사랑기부제’ 시행을 앞두고 답례품 공급업체 모집에 나섰다. 전남도는…

    #정치
  7. 7
    金지사 “가뭄 피해 선조치 후보고” 강조

    김영록 전남지사는 28일 2차 가뭄대책 상황보고회에서 “가뭄 장기화가 예상되는 만큼 현장 맞춤형 단계별 용수…

    #정치
  8. 8
    정책 홍보·정치적 입지 확장 ‘양수겸장’

    김영록 전남지사가 전국 ‘호남향우회’와의 접촉면을 넓히며 출향인 민심 잡기에 공을 들이고 있다. 실제 민…

    #정치
  9. 9
    尹대통령, 화물연대 업무개시명령 예고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오전 대통령실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화물연대의 집단 운송 거부 사태와 관련, “노사 법…

    #정치
  10. 10
    尹정부 ‘기회발전특구’ 본격 기치 올린다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우동기·이하 균형위)는 윤석열정부 지역균형발전정책의 핵심인 기회발전특…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