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국제공항 ‘무사증 입국제’ 도입 여부 주목
金지사, 법무부에 건의…외국인 인력 제도 개선도 요청
한동훈 장관 “불법 입국 방지 전제로 적극 검토” 약속
2022. 08. 10(수) 20:27 가+가-

10일 오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를 방문한 김영록 전남지사가 한동훈 법무장관에게 ‘2022-2023 전남방문의 해’ 관광 활성화를 위해 무안국제공항으로 입국하는 동남아 관광객의 무사증 입국제도 도입을 위한 건의문을 전달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전남도 제공>

김영록 전남지사는 10일 정부 과천청사에서 한동훈 법무부장관을 만나 무안국제공항 무비자 입국제도 도입과 극심한 인력난을 겪고 있는 조선업·농어업 분야 외국인 인력 확보를 위한 제도 개선을 요구했다.

김 지사는 이날 한 장관을 만나 “코로나19 일상 회복에 따라 무안국제공항 국제노선 재개를 추진하고 있으나 사증 허가 때문에 해외 관광객 유치에 어려움이 있다”며 “무안국제공항이 서남권 관문공항으로 도약하고 2022-2023 전남 방문의 해와 호남권 국제행사가 성공할 수 있도록 무사증 입국제도를 도입해달라”고 건의했다.

현재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국민이 우리나라를 방문할 때 재외공관에서 사증을 받아야 입국할 수 있지만 무사증 제도가 도입되면 무안국제공항에 사증 없이 편리하게 입국할 수 있다. 아시아 국가의 호남권 접근성이 개선돼 해외 관광객 유치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와 함께 김 지사는 조선업과 농어업 분야 외국인 인력 확보와 관련, “수주 물량 확대로 극심한 인력난을 겪은 조선업 외국인 인력 확보를 위해 비자 제도 개선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농어가 수요를 반영한 계절근로자의 안정적 확보를 지원할 국가 차원의 외국인력 도입 전담기관 설치와 외국인 계절근로자가 이탈한 지자체에 대한 과도한 제재를 완화해달라”고 요청했다.

최근 선박 수주 증가로 조선업 경기가 회복되고 있으나 내국인 근로자의 조선업 기피와 외국인 근로자 부족으로 조선업체들은 수주 물량을 제때 맞추지 못할 상황에 처해 있다.

지난 4월 법무부가 전문인력의 안정적 도입을 위해 조선 용접공과 선박 도장공의 쿼터를 폐지하고 외국인 근로자 고용을 내국인의 20% 이내로 허용했으나 산업현장에선 관련 규제를 더욱 완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확산하고 있다.

전남도는 조선업계의 실질적인 인력난 해소를 위해 내국인 근로자의 50%까지 외국인 고용을 허용하고 비전문취업(E-9) 비자로 ‘5년 이상’ 근로해야 특정활동(E-7) 비자로 전환해주는 제도 요건을 ‘4년 이상’으로 완화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특정 시기에 일손이 필요한 농어촌의 인력 확보를 위해 시행 중인 계절근로자 제도 또한 현재 기초지자체가 주도해 해외 지자체와 협약하고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선발부터 관리까지 모든 것을 도맡아 하고 있다. 이로 인해 계절근로자 이탈, 브로커 개입 등 또 다른 문제점이 불거지고 있는 실정이다.

김영록 지사는 “무안국제공항 무사증 도입으로 더욱 많은 아시아인이 전남의 매력을 직접 만끽할 수 있길 바란다”며 “산업·농어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외국인력의 신속한 충원으로 고용시장이 안정화되도록 법무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한동훈 장관은 “인구소멸 대책과 외국인 근로자 문제 해결 없이 국가의 미래는 불투명하다”며 “무안국제공항 무사증 입국제도 도입은 불법 입국을 확실히 방지하는 조치를 병행하는 것을 전제로 적극 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같은 방안은 이미 양양공항에서 시행 중이다.

이어 한 장관은 “외국인 정책은 국가에서 컨트롤타워를 구축해야 한다”며 “전남도가 건의한 분야별 주요 현안에 대해선 필요한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
많이 본 뉴스
  1. 1
    성범죄로 수사받는 교원 다시 증가

    올해 7월 기준 전국의 초중등 교원 중 성범죄로 수사를 받은 인원이 코로나로 등교 수업이 중단되던 2020년…

    #정치
  2. 2
    배추 1포기 1만500원 ‘金추’…소비자·상인 ‘한숨’

    “쌈 채소로 배추는 꼭 챙겼는데, 이제 엄두도 못 내요. 김장 준비도 해야 하는데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에요…

    #경제
  3. 3
    道, ‘에너지신산업 혁신특구’ 유치 잰걸음

    전남도가 나주 혁신도시의 에너지신산업 규제자유특구를 세계화·고도화하고 특구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정부의 관련…

    #정치
  4. 4
    ‘충장축제’ 월드페스티벌로…‘꿀잼도시’ 첫걸음 뗀다

    광주시가 충장축제 세계화를 위해 ‘제19회 추억의 광주충장 월드페스티벌-제1회 버스커즈 월드컵 in 광주’ …

    #정치
  5. 5
    농지연금 지역간 지급 격차 최대 3.2배

    고령 농업인의 노후생활 안정을 지원하기 위한 ‘농지연금’ 가입자 3명 중 1명이 중도 해지했으며, 지역간 지…

    #정치
  6. 6
    “쌀값 안정화 추가 조치 내놔야”

    전국농민회총연맹 광주전남연맹은 26일 전남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부가 올해 수확기 구곡과 신곡 총 …

    #정치
  7. 7
    尹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사실과 다른 보도”

    윤석열 대통령은 26일 뉴욕 방문 기간 불거진 이른바 ‘비속어 논란’에 대해 아무런 사과도 없이 “사실과 다…

    #정치
  8. 8
    市, 대형 판매시설 긴급 안전관리 실태 점검

    광주시는 26일 “아울렛, 백화점 및 대형마트 등 대형 판매시설 22개소에 대한 안전관리 실태를 27일부터 …

    #정치
  9. 9
    광주시, 주거 취약계층 주거상향 지원

    광주시가 지하 또는 반지하에 주소를 둔 주거취약계층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이주 희망 세대를 대상으로 …

    #정치
  10. 10
    ‘권역응급의료센터’도 수도권-지방 격차 심각

    중증 응급환자의 건강을 책임지는 ‘권역응급의료센터’도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의료 격차 문제가 심각한 것으로 나…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