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김하성, 시범경기 컵스戰 첫 안타 신고

2021. 03.02. 19:15:23

김하성 첫 안타 소식 알리는 샌디에이고 구단. <샌디에이고 구단 SNS 캡처>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김하성(26)이 빅리그 시범경기에서 첫 안타를 생산했다.

김하성은 2일 미국 애리조나주 피오리아 스포츠콤플렉스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 시범경기에 3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를 기록한 뒤 5회에 교체됐다.

그는 1회 첫 타석에서 상대 팀 선발 카일 헨드릭스를 상대로 좌익수 뜬 공으로 물러났다.

안타는 4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 나왔다.

선두 타자로 나선 김하성은 바뀐 투수 렉스 브라더스를 상대로 깨끗한 좌전 안타를 기록하며 1루를 밟았다.

몸쪽 공을 간결한 레벨 스윙으로 끌어 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후속 타선의 침묵으로 홈을 밟지는 못했다.

김하성은 1일 시애틀 매리너스와 시범경기에 7번 지명타자로 처음 출전해 2타수 무안타를 기록했지만, 두 번째 시범경기에서 안타를 생산하며 빅리그 데뷔 시즌 전망을 밝혔다. /연합뉴스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