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광주 주택조합 다중계약 사기 3명 검찰 송치

2020. 07.12. 19:20:00

광주 주택조합 아파트 다중계약 사기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이 핵심 피의자를 검찰로 넘겼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사기 혐의를 받는 지산동지역주택조합의 업무대행사 임직원 3명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들은 조합원 자격과 저렴한 분양가 등을 약속하며 125명으로부터 아파트 계약금 명목으로 81억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피해 규모는 경찰이 접수한 고소장을 토대로 집계한 추산치다.

고소인들은 아파트 한 채당 최대 4명까지 다중계약을 맺은 사실을 모르고 계약서에 명시된 신탁회사가 아닌 업무대행사 임직원의 개인 계좌로 돈을 보냈다.

조합원 중에서도 사기 피해를 봤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는데 마찬가지로 신탁회사가 아닌 개인 계좌로 돈을 보내 분담금 미납자로 분류됐다.

경찰은 업무대행사 임직원과 함께 피의자로 입건된 조합 관계자에 대해서도 보강 수사를 벌인 뒤 신병 처리 방향을 정할 방침이다./오승지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