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지역종합
지역특집
동부
서부
PDF

진도군 ‘신비의 바닷길 축제’ 준비 착착
축제추진委 ‘코로나19’ 대책 등 검토…4월 8일 개막

2020. 02.19. 18:02:00

진도군은 최근 제42회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추진을 위한 진도군축제추진위원회를 개최하는 등 올해 축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9일 진도군에 따르면 진도군축제추진원회는 추진 계획을 심의하고 지난해 축제 결과를 토대로 개선방안을 협의하는 등 성공적인 축제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또한 지난해 57만여명의 국내외 관광객이 찾은 유명 축제인 만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대책에 대한 논의도 심도 있게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관광객에게 더욱 청결한 환경에서 음식을 제공하고 지역 농·수·특산물 홍보존을 운영하기 위해 대형 텐트를 별도로 설치·운영한다.

올해 축제의 하이라이트인 개막 퍼포먼스는 남녀노소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무대로 구성했다.

지역 출신으로 진도군 홍보대사인 트로트가수 송가인씨와 세계적인 비보이 진조크루, 양산시립합창단 등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진도군 관계자는 “어느 해보다 더 알차고 내실 있게 축제를 준비해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위축돼 있는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는 조수 간만의 차이로 길이 2.8㎞에 걸쳐 폭 40여m의 바닷길이 열리는 고군면 회동리와 의신면 모도리 사이에서 오는 4월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개최된다.

/진도=박세권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