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탑뉴스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영·호남 정보화마을 상생발전 힘 모은다
해남 우수영관광지서 오늘까지 주민 교류행사

2019. 08.22. 19:20:58

전남도는 23일까지 2일간 해남 우수영국민관광지에서 전남, 광주, 경남 정보화마을 주민 150여 명이 참석하는 ‘영·호남 정보화마을 주민 교류행사’를 개최한다.

올해 6회 째인 이번 행사에선 전남에서 경남 주민들을 초청해 마을 체험행사 우수사례 발표, 마을 특산품 소개 및 전시, 문화탐방 등을 실시하고, 마을 공동체 활성화 방안을 모색한다.

또한 정보화마을 중앙협회 전·현직 회장 3명과 광주·전남, 경북, 경남 지회장 3명이 참석해 정보화마을의 지속적인 교류 확대와 협력 강화 방안도 논의한다.

영호남 41개 정보화 마을은 자매결연 하고 현재까지 마을 간 상호 방문 및 우수사례 벤치마킹 등 개별 교류활동을 끈끈하게 이어가고 있다.

고광완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6차산업화 확대에 따른 새로운 환경 변화에 맞춰 다양한 상품과 체험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판촉망 확대와 우수사례 공유를 위한 지역 간 정보교류 장을 개설해 지역공동체의 구심점으로 자리잡아야 한다”며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상호 이해와 소통을 바탕으로 상생 발전해 나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보화마을은 도시와 농어촌 지역의 정보격차 해소와 전자상거래, 체험관광 등을 통한 소득 창출을 위해 조성됐다. 2001년부터 전국에 312개 마을이 운영되고 있다. 전남에는 41개 마을, 경남에는 28개 마을이 운영되고 있다.

/김재정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