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지역종합
지역특집
동부
서부
PDF

명품 ‘나주 배’ 올해 첫 수출길 올랐다
배원협 부덕 유통센터서 대미 수출 선적행사 개최
올해 4천200t 수출 목표…市, 신규시장 개척 주력

2019. 08.21. 18:45:36

달달한 맛과 풍부한 과즙, 건강 과일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명품 ‘나주 배’가 올해 첫 수출 길에 올랐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최근 배원협 부덕유통센터 수출선과장에서 열린 나주배 대미 수출 선적행사에 참석해 올해 수출 계획을 점검하고 선별 작업 현장을 둘러보며 작업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수출 선적식에는 강인규 시장, 김선용 시의회의장,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나주·화순지역위원장을 비롯해 시의원, 농협중앙회전남지역본부장, 나주시지부장, 배원협장, aT, 수출업체, 검역본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해 올해 첫 수출 길에 오른 나주배의 건승을 기원했다.

올해 초 이상 저온 피해와 여름철 기록적인 폭염을 이겨낸 이번 나주 배 품종은 과실이 크고 씹는 맛과 단맛이 일품인 ‘원황(園黃)’으로 총 450t 규모의 물량이 출하된다.

나주시는 내년까지 미주 및 동남아 수출 시장을 확대하고 중남미, 유럽, 인도네시아 등 신규시장 개척 등을 통해 올해 목표치인 나주 배 수출 물량 4천200t을 달성한다는 목표다.

나주 배 수출 물량은 2016년 2천853t, 2017년 3천312t, 2018년 3천301t을 기록하고 있다.

시는 나주 배 수출 활성화를 위해 ▲수출 전문단지 육성 ▲수출 포장재 지원 ▲해외 판촉행사 추진 ▲수출 물류비 지원 ▲수출 차액 지원 등 다양한 사업 및 행정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세부 계획으로는 지베렐린 미사용, 수출전용봉지 사용 등 고품질 배 생산체계 정립, 해외시장 트렌드에 맞는 수출 포장재 지원으로 경쟁력 강화 및 수출 증대, 소비자 대상 판촉활동 지원으로 해외판로 개척을 통한 나주배 수출 확대 및 인지도 제고, 도내 수출 농식품을 생산한 농가와 국내 수출업체 대상 지원, 동남아 시장 수출가격 차액 지원 통한 수출확대로 나주 배 수급 및 가격안정 도모 등이다.

강인규 시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대한민국 명품 나주 배 수출을 위해 선별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계신 작업자 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나주 배 판로 확보를 위한 신규시장 개척과 수출확대 방안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내수가격 안정과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나주=정종환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