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현대차 ‘2019년형 그랜저’ 출시
동승석 릴렉션 시트 세계 최초 적용

2018. 10.22. 18:54:04

현대자동차는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를 적용하고 전방 충돌방지 보조 등 안전사양을 기본 탑재한 ‘2019년형 그랜저’와 ‘2019년형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2019년형 그랜저와 그랜저 하이브리드에는 세계 최초로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가 적용됐다.

‘릴렉션’이란 릴렉스(relax)와 포지션(position)을 합친 말로, 운전석이나 동승석에 있는 버튼 하나만 누르면 동승석의 시트백과 쿠션 각도를 조절해 승객의 자세가 무중력 중립자세가 되도록 돕는 기능이다.

이를 통해 승객의 체압을 약 25% 줄이고 지지면적을 약 18% 늘릴 수 있어 승객의 엉덩이와 허리에 집중되는 하중을 완화해 피로도를 줄여준다.

2019년형 그랜저와 그랜저 하이브리드에는 운전자의 체형 정보에 맞게 시트, 스티어링 휠, 아웃사이드 미러,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의 위치를 자동 설정해주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과 터널 진입 및 워셔액 작동 시 자동으로 내기 모드로 전환하는 ‘자동 내기 전환 시스템’도 현대차 최초로 적용됐다.

판매 가격은 2019년형 그랜저의 경우 ▲가솔린 2.4 모델 3천112만-3천608만원 ▲가솔린 3.0 모델 3천495만-3천873만원 ▲가솔린 3.3 모델 4천270만원이며 2019년형 그랜저 하이브리드는 3천576만-3천993만원이다./최권범 기자 coolguy@kjdaily.com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