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2에 신고하라” 출동 거부 광주소방 부실 대응 논란
“주취자로 판단했다” 해명
2022. 08. 11(목) 20:13 가+가-
사람이 쓰러졌다는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이 되레 “112로 신고하라”며 부실 대응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11일 광주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지난 6일 오전 10시7분께 광주 북구 한 골목길에서 50대 여성 A씨가 쓰러졌다는 목격자의 신고가 접수됐다.

소방당국은 그러나 신고자에게 “112로 신고하라”며 출동을 거부했다.

길에 쓰러진 A씨는 잠시 일어났다가 다시 쓰러졌는데 이를 설명한 신고자의 설명을 듣고 술에 취한 것으로 판단했다.

‘무서워서 말을 걸지 못하겠다’며 신고자가 A씨의 상태를 제대로 알리지 못했지만, 소방당국은 짐작만으로 출동하지 않았다.

A씨는 사고 당시 술을 마신 상태가 아니었던 것으로 추후 조사에서 확인됐다.

소방당국이 출동을 거부한 사이 또 다른 목격자의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지만 A씨는 이미 심정지 상태였다.

소방당국은 경찰의 공조 요청을 받은 뒤에서야 구조대를 출동시켰다.

최초 신고를 한 지 17분이 지난 시점이었다. 병원으로 이송된 A씨는 결국 숨졌다. 유족들은 이러한 소방당국의 부실 대응에 분통을 터트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쓰러졌다 일어났다를 반복하는 주취자로 판단했다”며 “신고자가 무서워서 말을 못 걸겠다고 해 요구조자에 대해 파악할 수 있는 정보가 부족했다”고 해명했다.

지병이 있던 A씨는 병원에 입원 중인 남편에게 필요한 물건을 가져다주는 길에 쓰러진 것으로 조사됐다./안재영 기자
안재영 기자
많이 본 뉴스
  1. 1
    광주관광재단 대표이사에 김진강 호남대 교수 선임

    광주관광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김진강 호남대 호텔경영학과 교수가 선임됐다. 광주관광재단 이사회는 27일 …

    #정치
  2. 2
    문체부 산하 공공기관들, ‘퍼주기식’ 사내대출 운용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공공기관들이 이른바 ‘3고(高)’ 위기로 일반 서민들은 큰 어려움을 겪고 있었던 것과 달…

    #정치
  3. 3
    첨단 전략산업 중심지 도약 채비 마쳤다

    광주시와 전남도가 민선 8기 상생 1호 협력사업인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을 위한 체계를 구축하고 대한민국 첨단…

    #정치
  4. 4
    尹정부, 청년교통비 지원사업도 ‘싹둑’

    윤석열 정부 들어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의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사업’이 올해 종료된 데 이어, 산업…

    #정치
  5. 5
    물고기조차 살 수 없는 저수지 ‘급증’

    전남 지역 농어촌 저수지의 노후화와 수질 악화 문제가 심화되고 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

    #정치
  6. 6
    광주·전남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닻 올렸다

    광주시와 전남도가 민선 8기 상생 1호 협력사업인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을 위해 본격적인 총력 체계를 구축했다…

    #정치
  7. 7
    ‘에이스 페어’ 1억6천만달러 수출 상담

    국내 최대 콘텐츠 종합전시회 ‘2022 광주 ACE Fair’가 4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성황리에 폐막했다. …

    #정치
  8. 8
    “체험학습 못가…” 중학생이 교실서 흉기 휘둘러

    체험학습을 못간다는 이유로 교실에서 흉기로 난동을 부린 중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27일 광주 서부…

    #사회
  9. 9
    임선숙 민주당 최고위원 “호남민 의견수렴…정책 반영 힘쓰겠다”

    더불어민주당 임선숙 최고위원은 27일 “광주와 전남·북 등 호남민의 의견을 정확하고 제대로 수렴해 민주당 안…

    #정치
  10. 10
    市, 노후 가로등 발광다이오드로 교체

    광주시는 27일 “운전자 안전과 쾌적한 도로 환경을 위해 노후 가로등을 발광다이오드(LED)로 교체한다”고 …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