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북구, 임차 소상공인 ‘3무 특례보증’

2021. 02.23. 20:03:09

광주 북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임차 소상공인을 위해 3무(무담보, 무이자, 무보증료)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23일 북구에 따르면 지난해 실시한 소상공인 상가 실태조사 결과, 임차료가 소상공인에 가장 큰 부담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올해는 임차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북구형 디딤돌 특례보증’ 사업을 실시한다. 지원대상은 북구에 사업장을 둔 임차 소상공인이다.

융자조건은 임차료 등 경영안정 자금에 한해 신용도, 매출액에 따라 최대 2천만원까지 융자 가능하다.

광주신용보증재단의 보증에 따라 담보 없이 융자받을 수 있고 5년 동안 분할 상환할 수 있다.

북구는 1년 동안 이자 전액과 1년분 보증수수료(0.7%), 2년차에는 이자 2%를 지원한다.

이번 특례보증 사업을 통해 소상공인이 금융권 평균 금리인 3.3%로 2천만원을 융자 받을 경우 1년 동안 최대 80만원의 혜택(이자, 보증료 포함)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김동수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