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윤재갑 “완도에 어린전복 전용 사료공장 건립”

2020. 12.04. 05:41:44

윤재갑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해남진도완도)은 3일 내년도 국비예산에 ‘어린전복 전용사료공장 건립’(총사업비 40억 원)을 위한 2021년도 실시설계비 4억 원이 신규 편성됐다고 밝혔다.

어린전복 전용사료공장은 그동안 문제가 많았던 중국산 배합사료를 해조류를 이용한 국내산 친환경 배합사료로 대체하기 위해 추진되며, 배합사료 공장 및 제조시설 구축 등 2022년까지 2년간 총사업비 40억 원이 투자될 예정이다.

한국전복산업연합회 자료에 따르면, 어린전복 사육을 위해 필요한 사료의 65%를 중국산 배합사료에 의존하고 있으며, 중국산 배합사료에는 빠른 성장을 위한 어분함량이 높아 전복의 폐사율 증가와 함께 식품위생·안전·환경오염 문제가 발생해 왔다.

또한, 전복 종자용 친환경배합사료 가공시설이 전무한 실정으로 우량종자 생산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한 어린전복 전용사료 공장 건립이 시급한 실정이었다.

어린전복 전용사료공장이 건립되면, 미역·다시마 등 해조류를 이용한 친환경 배합사료 생산으로 사료가격이 인하돼 어가의 경영비 절감효과가 기대되고, 전복의 폐사율 감소, 우량종자 생산 등으로 전복 어가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윤재갑 의원은 “전복 최대 생산지 완도에 어린전복 전용사료공장 건립하여 전복어가의 고충이 조금이나마 해소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완도의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수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