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정치
사회
경제
문화
스포츠

道, ‘친환경농자재’ 지역제품 구매 캠페인
이통장·농업인단체 농협 등 176개 기관·단체 공동 참여

2020. 04.05. 18:41:39

전남도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농업 분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친환경 농자재 등 지역제품 우선 구매를 위한 대대적인 홍보전에 나섰다.

5일 도에 따르면 본격적인 영농기가 도래함에 따라 농자재 구매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이통장연합회를 비롯해 농업인단체연합회와 지역농협 등 176개 기관 단체를 비롯, 도민을 대상으로 농자재 지역제품 우선 구매에 동참토록 오는 5월 31일까지 공동 홍보·캠페인을 펴기로 했다.

현재 도내 농자재 생산업체는 유기질비료 71개소, 규산질 2개소, 석회고토 1개소, 패화석비료 6개소, 우렁이 95개소, 친환경 병해충제 27개소 등 213개소다.

도는 농자재 지역제품을 사용할 경우 지역자본 타지역 유출 방지와 일자리 창출 및 인구감소 억제, 지역경제 활성화, 가축분뇨 처리문제 해소, 가축전염병 유입 차단 등 1석 5조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도는 지역제품 구매를 확대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한다. 우선 ‘친환경농업단지조성 사업’의 경우 올해부터 농자재 구입비의 50% 이상을 지역제품에 사용토록 의무화했다.

또 시·군간, 지역업체간 협업도 활성화한다. 가축분퇴비 생산시설이 없는 시·군은 타 시·도에서 생산한 제품을 구매하기보다 도내 인근 시·군 생산업체 또는 축협과 상호 협업해 지역제품을 구매토록 유도한 시스템을 구축할 방침이다./김재정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