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획
지역
사람들
오피니언
TV
지역종합
지역특집
동부
서부
PDF

영광군, 어린자라 5천500마리 방류
대마 남산저수지 등 3곳…수질 개선 기대

2019. 09.02. 19:01:02

영광군은 최근 대마 남산저수지, 묘량 장등저수지, 낙월 월촌저수지에서 지역 마을 주민들이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자라(각장 2.5㎝이상) 5천500마리를 방류했다.

토종 어린자라 방류사업은 내수면의 수산자원 조성의 일환으로 관내 저수지의 생태계 보전과 주민의 소득증대를 위해 마련됐으며 해당 지역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자라는 전 세계적으로 25종 있으나 우리나라에는 1종만 서식하며 저수지의 퇴적층을 파헤치는 습성이 있어 저수지 생태 환경 및 수질을 개선하는 환경 정화의 역할을 톡톡히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영광군 관계자는 “자라는 맛이 좋고 리놀산 등 불포화지방산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예로부터 강장제나 고급요리의 재료로 이용되며 방류 후 생존율이 95%로 높고 2-3년 후 17㎝이상 체중이 2-3㎏로 성장해 지역 주민의 소득에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영광군은 내수면 수산자원 증강을 위해 이달 동자개 6만여마리를 추가로 방류할 계획이다./영광=김동규 기자

광주매일 TV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