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숭이두창 27개국 780건 이상 감염”
WHO “풍토병과 비풍토병 지역 동시 발생 이번이 처음”
2022. 06. 07(화) 21:38 가+가-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5일(현지시간) 현재 비풍토병지역 27개국에서 780건의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AFP 통신 등에 따르면 WHO는 이러한 확진자 통계를 공개하며 다른 국가로 추가 확산이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지역별 확진 건수를 보면 영국이 207건으로 가장 많고, 스페인(156건), 포르투갈(138건), 캐나다(58건), 독일(57건) 등이 뒤를 이었다.

유럽과 북미지역을 제외하고도 아르헨티나, 호주, 모로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한 자릿수의 감염사례가 보고됐다고 WHO는 설명했다.

천연두와 증상이 비슷한 원숭이두창은 중·서부 아프리카에서 풍토병화된 바이러스다.

하지만 지난달 7일 영국에서 감염 사례가 나온 이래 유럽과 미주·중동·호주 등에서 잇따라 확진자가 발생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와중의 또 다른 글로벌 보건 위기 우려를 불렀다. 지금까지는 동성과 성관계를 가진 남성 사이에서 감염 사례가 두드러진다.

WHO는 “현재 전반적인 공공보건에 관한 위험은 낮지만, 만약 이 바이러스가 이번 기회를 이용해 널리 확산한 인간 병원체로 자리매김한다면 공공보건에 관한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현재 글로벌 공공보건에 대한 위험은 중간 수준”이라며 “원숭이 두창 감염사례가 풍토병과 비풍토병 지역에서 동시에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원숭이두창은 일반적으로 치명률이 높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실제 비풍토병 지역의 경우 아직 사망자는 보고되지 않았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 1
    주말·연휴에도 ‘찜통더위’

    이번 주말·연휴에도 광주·전남은 ‘찜통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11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2일 …

    #사회
  2. 2
    항의받는 주호영 비대위원장

    11일 오전 수해 복구 자원봉사를 위해 서울 동작구 사당동을 찾은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과 권성동 원…

    #정치
  3. 3
    광주시 666명·전남도 501명 5급 이하 인사

    광주시와 전남도가 11일 5급 이하 승진·전보 인사를 단행했다. 인사 규모는 광주 666명(5급 130명, …

    #정치
  4. 4
    ‘예산 지원’ 기초의회 연구모임 투명성 강화 절실

    광주 기초의회 의원 연구모임 운영의 투명성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의원 연구모임은 …

    #정치
  5. 5
    “112에 신고하라” 출동 거부 광주소방 부실 대응 논란

    사람이 쓰러졌다는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이 되레 “112로 신고하라”며 부실 대응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사회
  6. 6
    ‘풍력발전 특별법’ 연내 제정 요청

    전남도는 11일 “박창환 정무부지사가 국회를 찾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의원들에게 해상풍력 …

    #정치
  7. 7
    목포시, 어린이집 관리·감독 부실 ‘도마위’

    최근 보조금을 허위 수령한 정황이 드러났던(본보 7월28일자 11면) 목포시내 어린이집과 관련, 각종 위…

    #사회
  8. 8
    송갑석 “차기 지도부, 진정한 호남 정신 필요”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최고위원 선거에 유일한 비수도권 후보이자 호남 단일 후보로 출마한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정치
  9. 9
    광주시, 민선 8기 첫 추경 7천362억 편성

    민선 8기 광주시가 제1회 추경예산 7천362억원을 편성해 11일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번 추경예산은 올해 …

    #정치
  10. 10
    주철현 “역사문화공간 사업 거문도 선정 환영”

    더불어민주당 주철현 국회의원(여수시갑)은 11일 여수시 삼산면 거문도의 2022년 근대역사문화공간 활성화…

    #정치

기사 목록

광주매일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